본문 바로가기

전체 글

(95)
즉흥홈트곡 오늘 또다시 허들을 뛰어넘어야 했다. 기분 좋게 했던 어제의 운동은 벌써 잊어버린 걸까, 귀찮음이 날 에워쌌고 집에서 근무하는걸 무기 삼아 별것도 아닌 "일"들을 일부러 찾아 하기 시작했다: 클라이언트한테 받은 이메일 다시 한번 꼼꼼히 읽어봐야지 (벌써 두 번이나 읽지 않았니?) 점심 먹고 설거지를 했었나? (너 님 말고 식기세척기가 하셨잖아요) 프로젝트 시안 체크해야지 (벌써 승인하지 않았나요?) 게으름의 끝은 아-졸려 (졸린가?) 일단 낮잠이었다. 말똥말똥한 눈으로 누워 잡다하고 전혀 도움 안 되는 생각들을 했다: 18일이나 했음 잘한 거야, 보통 2-3주 동안 빡세개 운동하고 관두고. 원래 그래 왔잖아? 이제 와서 뭘 그렇게 달라지려고 해? 참, 냉장고에 맥주 있지? 유통기한 지나면 안 되는데. 아..
반복 속 번복 아침에 눈을 뜨고 가장 먼저 확인한 건 복근이 멀쩡한가? 였다. 예상대로 아무렇지 않았고 운동의 흔적은 느낄 수 없었다. 그렇다면? 빠르게 반응하여 오늘 운동부터 시간 잡아먹는 횟수를 다시 25회로 조정했다. 재택근무 프리덤. 느긋하게 시작된 하루의 스타트를 운동으로 끊고 싶었지만, 이러한 저러한 이유로 뒤로 미루다 오후에 잠이 올랑 말랑 한 타이밍에 시작했다. 홈x트 열여덟 번째 복근 세트를 줄이니 10분 정도 빨라졌다. Bingo. 역시. 시간상으로만 보자면 겨우 10분?이라 할 수 있겠지만, 임팩트는 아주 컸다. 집중이 잘 됐다 평상시보다 몇 잔 더 마신 아메리카노 때문일지도 모르겠지만, 확실히 어제보단 운동하며 잡생각이 줄고 전체적으로 좋은 페이스와 흐름이 5세트 동안 쭈욱 유지됐다. 특히 오늘은..
Stay on Course 어제 샛길로 빠지며 정작 열일곱 번째 운동 얘기는 1도 안 한 나 자신에게 오늘은 핸들을 제대로 꽉 잡으라고 당부하며 글을 쓰기 시작한다. STAY ON COURSE 샛길로 새지 마 14일간 매일 운동을 하고 이틀을 쉬고 운동량을 늘린 3주 차의 첫 번째인 홈x트 DAY 17 후- 해냈다. 땀이 났나요? 네 운동처럼 느껴졌나요? 네 변경해야 할 부분이 보이나요? 넵 시작은 매일매일 빼먹지 않고 하는 게 중요했고 이제부터는 선택적으로 운동의 효율을 올리는데 신경 쓰기 시작했다. I need to be selective and the exercises to be effective. 운동하는 시간 대비 최대한의 영향력을 끌어올리는 게 이번 주부터의 목표다. 하지만, 너무 오래 걸렸다 정말 오래 걸렸다 새로 만..
Move on. fightxgravity 홈x트 17일 차 기록의 제목은 React, Adapt, Move on 운동일지를 올리려다 문득 반강제로 MOVE ON에 꽂혔다. 티스토리에 글을 올릴 땐 내가 떠올린 단어와 사전이 일치하는지, 확인 작업을 항상 한다. 오늘도 역시 별다른 생각 없이 사전을 새창에 열어놓고 시작했다 React: 반응하다 okay, Adapt: 적응하다 check, Move on: 옮기다 응? 이게 아닌데- 하며 딱 막혀 버렸다. 이미 반응과 적응은 알고 있는 걸 재확인하는 거였고, move on은 뭐라 해야 하지? 사전에선 어떻게 나올까? 하며 찾아봤더니 아- 왜. 제목부터. 날 막아서는 건데. 급 당황해서 다른 뜻(3건) 은 눈에 들어오지도 않았다. 나중에서야 클릭해보니 그나마 내가 원했던 뜻 ..
휴, 달콤한 휴식 48시간의 recovery time 회복기를 결정한 뒤 다시 돌아간 소파의 품은 달콤했다. 정확히 얘기하자면, 달달했지만 반만 좋았다. 헤어진 옛 인연을 다시 만나 함께 시간을 보내는 느낌이랄까, 좋았고 나빴던 점들이 동시에 덮쳐 에워싸는 sensation- 오늘은 운동 안 해도 되는 날이니까, 해방감이랄까 마음이 가벼웠다. 하지만 빠르게 다가오는 3주 차엔 어떤 변화를 얼마만큼 주어야 할지 고민으로 머리는 무거웠다. 이틀 중 첫 번째 날은 아주 푹 쉬고, 회복 마지막 날에 맞춰 유산소를 끼워 넣었다. 아직 30-40분을 조깅하기엔 무리라서, 틈틈이 뛰고 많이 걷기로 했다. 머리가 복잡할 땐 조깅을 하는 버릇이 있었다는 걸 긴 시간 잊고 지냈다. 자전거 타는 5명을 지나쳤고, 멀리 보이는 4명을 피하기 ..